요즘 들어 2년전에 맞춘 컴퓨터의 소음이 점점 거슬리기 시작합니다. 컴퓨터를 책상과 벽 사이에 놓은 다음부터 더 소리가 커진 것 같습니다.  공명이 일어난 것 같군요. 그래서 어떻게 할까 고민하다가 검색을 해 보니 컴퓨터에 쓰인 NF550 보드의 노스브릿지 팬 소음이 꽤 큰가 봅니다. 불평하는 글이 상당히 많더군요. 나만 그렇게 느낀게 아니라 생각이 드니 빨리 소음 문제를 해결하고 싶어집니다.

마침 집에 놀고 있던 노스브릿지용 방열판 ZM NB47J이 있어서, 이것을 노스브릿지 팬 대신에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정말 오랫만에 컴퓨터를 뜯게 되는군요. 방열판 설명서를 살펴보니 작업하는데 한 30분 정도면 될 것 같습니다.






NX100

컴퓨터 소음의 일등공신 - 노스브릿지 팬 .



NX100

오랫만에 컴퓨터 케이스에서 떨어져 나온 메인보드 NF550





NX100

확장 슬롯들...



NX100

이 팬을 때어 내려 합니다.



NX100

노스브릿지 팬을 때어낸 모습



NX100

간만에 바깥 세상 구경을 한 그래픽카드



NX100

역시 한 소음을 자랑하던 케이스 팬



메인 보드를 떼어 내고 노스브릿지 팬을 떼어 낸 다음 ZM NB47J를 연결했습니다. 방열판을 연결하는 것 까지는 수월하게 되었는데, 다시 조립을 해 보니 컴퓨터 부팅이 되지 않습니다.

아 저런.. 큰일이다. 소음 잡으려다 컴퓨터를 말아먹는구나.. 하는 걱정이 들기 시작합니다. 일요일 한가로운 시간에 컴퓨터 소음을 잡으려다 컴퓨터를 하나 장만해야 하는 사고가 발생하게 되는 줄 알았습니다. 메인보드 사용자 설명서를 보면서 약 2시간 정도 분해와 조립을 반복하다 겨우 컴퓨터를 살렸습니다. 아마 재조립 하는 동안에 접촉이 잘 되지 않은 부분이 어딘가 있었나봅니다. 

덕분에 일요일 오후가 훌쩍 지나가 버렸습니다. 아내가 같이 놀아주지 않고 컴퓨터만 한다고 조금 많이 삐졌네요... ㅜ.ㅠ.

NX100

잘만에서 나온 노스브릿지용 방열판 ZM NB7J



NX100

NB47J를 NF550 노스브릿지에 연결한 모습.



 

 

 

NX100

NB47J를 NF550 노스브릿지에 연결한 모습.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나니 저녁 6시 30분이 다 되어가네요.. ㅜ.ㅠ.. 소리는 조금 줄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CPU 팬 소리가 크게 들리네요.

아직까지 컴퓨터에서 음악을 들을 수 있을 정도로 조용하지는 않습니다. 다음 주에 좀 손을 더 봐야 겠네요...

사진은 모두 NX100에 시그마 50mm F1.4 렌즈를 사용하여 찍었습니다. 아직까지 NX100에서 적당한 쓸만한 설정을 잘 모르겠어요.. 바쁜 일이 좀 끝나야 사진기도 만지고 사진 공부도 할텐데.. 참 바쁜 여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