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 많아서 8부는 2개로 나누었어요.)

샤프란 볼루가 있는 곳은 구릉 지대 사이에 깊은 계곡이 있는 모양새를 하고 있습니다. 집들은 계곡 비탈에 붙어있는 것 같고요. 마을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전망대에서 바라보면 샤프란볼루 지대 전체가 계곡 안에 자리잡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쇠로 만든 각종 도구를 파는 가게입니다.


금속 물건들.


가게 건물에도 터키 국기가 붙어있네요.


무엇에 쓴느 일까요?



사프란볼루 계곡.


마을 가운데 있는 물에 손을 씻을 수 있는 시설.


좀 더 가까이 보았어요.


전망대 올라가는 길.


전망대 건너편 언덕 모습입니다.


샤프란볼루 전경.


내려다 본 마을.


건너편 전경.


건너편 전경.


건너편 전경.


사프란볼루 마을 모습.


모스크가 많이 보이네요.


옹기종기 모여있는 지붕들. 위성 수신 접시형 안테나도 보이네요.


전망대 옆에 있는 커다란 나무.


전망대 안 휴게실. 터키식으로 꾸며 있네요.


터키 콜라인가봐요.


더워서 마셨던 음료수.


전망대에서 바라본 건너편 모습.


건너편 모습.


관광 안내소 부근 모습입니다.


목욕탕이었던가요? ^^


한적한 모습.


터키 전통 가옥들.


터키 국기.



마을을 둘러보는 도중에 시장에서 간단히 점심 식사를 하였는데, 식당 아주머니가 정말 친절했습니다. 영어가 거의 통하지 않아 사진을 보고 메뉴 이름을 손가락으로 가리키는 것으로 겨우겨우 주문을 했습니다. 잘 찍은 것인지 여기 음식이 다 맛있어서 그런 것인지 시킨 메뉴들이 다 먹을 만 했어요.  나중에 계산을 하려고 하는데, 저희가 가지고 있는 터키 리라가 조금 모자랐습니다. 큰 식당이라면 신용카드를 받던지, 달러를 받았을 텐데, 작 은 가게라 터키 리라만 받는다고 하더군요. 이 말을 전하는 대에도 식당 아주머니가 참 고생을 했습니다. 아주머니 영어가 아주 짧았거든요. 좀 난감해 하고 있던 차에 식당 아주머니가 지나가던 젊은 엄마를 불러 세우더군요. 그 젊은 아주머니는 영어를 꽤 잘 했습니다. 차도르를 쓰고 있어서 자세히 보지는 못했지만, 약 25살 정도 되어 보였습니다. 그 젊은 아주머니 덕분에 1달러를 2터키 리라로 바꿀 수 있었지요. 정말 다행이었어요.

터키 길고양이.



터키 길고양이 2.


부럽네요. 저도 저때 좀 피곤해서 눕고 싶었어요.


사프란볼루 건물.


건물들.



멋쟁이 호텔 할아버지는 터키 토박이는 아니었습니다. 사프란볼루를 떠나기 전에 약간 시간이 남아서 이야기를 좀 나누어 보았는데, 자신은 코소보 사람이라 하더군요. 비극적인 코소보 사태 때 고향을 떠나 이 곳에 정착했다고 합니다. 고향을 떠나게 된 경위가 좀 딱해 보였는데, 낯선 나라에 와서 전통 마을에서 전통 식 호텔을 하고 있는 것이 좀 아이러니 하기도 했습니다.
 

건물 창문. 이 건물은 사람이 살지 않는 것 같습니다.


내려가는 골목 길.


음식점.


식당에서 시켰던 음식. 이름이 기억 안나요. ㅜ.ㅠ.


메뉴판.


식당 전경.


차 시간이 되기 전 호텔 정원에 앉아서 커피 한잔을 하며 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하늘을 보니 정말 푸르고 맑더군요. 작은 조각 구름이 하나 둘 떠 지나가고...... 터키의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잠깐 여유를 즐기는 이 순간 정말 평화로웠습니다. 휴 가는 이렇게 몇 일 편하게 보내는 게 제일이구나 하는 생각을 하면서요...... 3일 전만 해도 회사에서 야근에 회식에 정말 번잡하게 지내고 있었는데, 아시아 반대편 끝에 와서 이제야 좀 쉬게 되었네요. 앞으로 남은 터키에서의 휴가 일정도 편안하고 재미있게 지나갔으면 좋겠습니다.

사프란볼루 모습.



시내로 나가는 버스들.



올려다 본 전망대.



버스 정류장 옆 기념품 가게에서 팔고 있던 젤리?들.



색이 참 예쁘네요.



로쿰. 저 때에는 로쿰이 먼지 몰라서 사질 않았는데 아쉽더라구요. 달고 맛있는 로쿰...



한 집에 장식되어 있던 것.



자전거를 타고 내려가는 소년.



호텔로 돌아와서 한적하게 커피 한잔.



바쁘고 힘은 여행 중 즐기는 커피 한 잔의 여유. 아 좋아라 ` ~ ~ ~



하늘은 너무 맑고 공기는 시원하고 마을은 조용해서 평화로운 오후였습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터키 | 앙카라
도움말 Daum 지도